•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소중한 만남

우리가 살아가면서 정말로 소중함에도 불구하고 하찮게 여기는 것들이 많다.

그 중에 하나가 만남이다. 그냥 스쳐지나가는 만남이다. 약속하지도 않았던 만남이다.

며칠 전 횡단보도를 건너는데 한 잔 술에 기분 좋게 퇴근하시는 남자 분을 만났다. 서로가 반대편에서 지나치는 순간에 나는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그랬더니 그 분이 가던 길을 멈추고 [목사님, 반갑습니다. 교회당을 아주 크고 아름답게 지으셨더군요. 축하드립니다.] [네, 그렇죠, 감사합니다.] 그렇게 서로 횡단보도 중앙에서 잠시 멈추고 인사를 나누고 돌아왔다.

그러나 솔직하게 나는 그 분이 누구인지 모른다. 그냥 한 동네에 사시는 분이니까 인사를 한 것뿐이다. 그런데 그 분이 정말 기분 좋게 당신의 길을 걸어가시는 모습을 보면서 만남이란 이렇게 행복한 것이라는 사실을 깨달았다.

아마도 우리는 하루 동안에도 이런 만남이 수도 없이 많을 것이다. 정말 소중한 만남인데 하찮게 여기고 흘려보내는 만남이 많다.

그런데 과연 아무런 의미가 없는 만남이란 있을 수 있을까? 그렇다면 우리는 왜 지나는 사람의 옷차림에 관심이 있고, 얼굴의 표정에 관심을 두고, 말 한 마디에 반응을 하는 걸까?

어떤 만남도 무가치한 것이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오늘 이 만남이 최상의 것이 되도록, 가장 소중한 만남이 되도록 먼저 아름다운 미소와 인사를 나눔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보자!

조회 수 :
1204
등록일 :
2017.04.23
09:28:59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450&act=trackback&key=caf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45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 후회 관리자 2017-05-21 844
45 연필과 지우개 관리자 2017-05-14 874
44 편리함과 소중함 관리자 2017-05-07 840
43 유능한 사람과 우수한 사람 관리자 2017-04-30 1076
» 소중한 만남 관리자 2017-04-23 1204
41 부활절 단상 관리자 2017-04-16 1207
40 행복한 전도자 관리자 2017-04-09 1409
39 천국의 법칙 관리자 2017-04-02 1473
38 기도가 큰 일이다. 관리자 2017-03-26 1547
37 사랑과 이해의 대상 관리자 2017-03-19 1612
36 엄마의 다름 관리자 2017-03-12 1805
35 작은 존재 [8] 관리자 2017-02-19 1914
34 창성창본 [8] 관리자 2017-02-12 1965
33 여 행 [8] 관리자 2017-02-05 1955
32 헬리콥터 부모와 등대부모 [12] 관리자 2017-01-29 1979
31 포 용 [8] 관리자 2016-12-11 1874
30 부끄러움 관리자 2016-12-04 1782
29 대강절 [9] 관리자 2016-11-27 1742
28 감사와 치유 관리자 2016-11-20 1724
27 힘들지! 관리자 2016-11-13 1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