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박완서씨의 일상의 기적이라는 글을 읽었다.

유쾌하게 저녁식사를 마치고 귀가했는데 갑자기 허리가 뻐근해서 자고 일어나면 괜찮겠지 하고 누웠다가 아침에 일어나려고 하니 침대에서 일어나기 힘든 상황으로 몸이 더 악화되었다.

그러자 하룻밤 사이에 사소한 일들이 굉장한 일들로 바뀌어 버렸다는 것을 고백한 내용이다.

즉 세면대에서 허리를 굽혀서 세수하기, 바닥에 떨어진 물건을 줍기, 양말을 신는 일, 기침을 하는 일까지 어제까지는 별수롭지 않게 생각했던 것이 이제는 더 이상 쉬운 일이 아니더라는 말이다.

언제나 마음만 먹으면 될 것이라고 생각했던 몸이 갑자기 마음과는 전혀 상관없는 상태로 바뀌고 보니 일상생활 그 자체가 기적이었다는 것이다.

그렇다. 우리는 아무생각도 없이 아침에 일어나서 마음먹은 대로 움직이고 행동을 하면서 그게 얼마나 놀라운 일인지 모르고 살아간다.

그러나 병원에 가보면 전혀 그렇지 못한 사람들을 보면서 이게 얼마나 놀라운 기적인지 깨닫게 된다. 소리를 내어서 기침을 하고, 단단한 음식도 깨물어 먹고, 화장실에 들어가 볼일을 보고, 심지어 아주 독한 냄새도 맡고, 듣기 싫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것조차도 기적이라 할 수 있다. 그래서 이런 일상에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이 건강한 사람인 것이다.

조회 수 :
60
등록일 :
2018.11.25
11:00:39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964&act=trackback&key=351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96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3 사랑과 감사의 계절 관리자 2018-12-09 31
102 더 늦기 전에 관리자 2018-12-02 44
» 일상의 감사 관리자 2018-11-25 60
100 사랑의 온도 관리자 2018-11-18 79
99 배달사고 관리자 2018-11-11 100
98 배은망덕 관리자 2018-11-04 99
97 지금 하세요 관리자 2018-10-28 88
96 장점발견 관리자 2018-10-21 122
95 선택과 포기 관리자 2018-10-14 128
94 명답과 정답 관리자 2018-10-07 149
93 대나무의 퀀텀 리프(quantum leap) 관리자 2018-09-30 156
92 아름다운 흔적 관리자 2018-09-23 182
91 생명의 주관자이신 하나님 관리자 2018-09-16 227
90 서점 이야기 관리자 2018-09-02 239
89 뿌리가 튼튼한 나무 관리자 2018-08-26 280
88 승리의 노래 관리자 2018-08-19 283
87 빈 껍데기 인생 관리자 2018-08-12 288
86 역전의 기쁨 관리자 2018-08-05 258
85 한 발만 더 관리자 2018-07-29 254
84 유대감 관리자 2018-07-22 2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