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존 파이퍼는 기쁨과 감사. 희망과 온유, 동정과 친절한 마음을 마비시키는 것이 있는데

그것이 바로 분노라고 말했다.

현대인들은 무엇인가 쫒기는 듯한 두려움, 황량한 사막에 자기 혼자서 버려져 있는 것 같은 외로움,

아무리해도 안 된다고 하는 불안감.

그래서 도무지 다른 사람은 물론 나 자신도 신뢰하지 못함으로 인해서 오는 좌절감에 사로 잡혀 있다.

그렇다면 이유없는 두려움이 몰려올 때 외롭고 고독함에 우울한 기운으로 사로잡힐 때

포기하고 싶은 생각을 자신이 캄캄한 어둠속에 매몰 직전에 있을 때

기쁨과 감사와 희망의 빛이 있는곳으로 빠져나오는 비결이 무엇일까?

용서하는 것이다.

모든 환경을, 모든 사람을, 모든 시간을, 심지어 자기 자신까지 용서하는 것이다.

그러면 기쁨과 감사, 희망과 온유, 동정과 친절한 마음이 활성화 되는 것을 깨닫게 된다.

분노는 결국 누군가를, 무엇인가를 용서하지 못함으로 나타나는 영적인 불순물이다.


"그런즉 너희는 차라리 그를 용서하고 위로할 것이니 그가 너무  많은 근심에 감길까 두려워하노라."

고린도 후서 2:7)

조회 수 :
603
등록일 :
2019.06.30
12:01:49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8212&act=trackback&key=a2b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821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0 은혜의 단비와 아름다운 생명 관리자 2019-11-10 11
149 은혜의 인큐베이터 관리자 2019-11-03 50
148 마음의 지문 관리자 2019-10-27 69
147 모든 것이 기적이다. 관리자 2019-10-20 122
146 일기장 관리자 2019-10-13 147
145 엄지 척 관리자 2019-10-06 166
144 날마다 행복한 인생 관리자 2019-09-29 177
143 각진 인생과 값진 인생 관리자 2019-09-22 218
142 여백 관리자 2019-09-15 261
141 패싱(passing)이 없는 세상 관리자 2019-09-08 265
140 좁은 문을 향하여 관리자 2019-09-01 397
139 습관 관리자 2019-08-25 423
138 돌잡이 관리자 2019-08-23 406
137 도끼날을 가는 지혜 관리자 2019-08-11 483
136 행복한 휴가 관리자 2019-08-04 468
135 보석이 되기까지 관리자 2019-07-28 495
134 오늘만이라도 관리자 2019-07-21 560
133 처음처럼 , 마지막처럼 관리자 2019-07-21 530
132 영적맥추절 관리자 2019-07-07 641
» 용서 관리자 2019-06-30 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