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연필과 지우개

초등(국민)학교 다닐 때 받아쓰기 시간만 되면 연필과 지우개가 서로 경쟁이라도 하듯이 쓰고 지우고를 반복하던 시절이 생각난다.

다행이 지우개가 있는 사람은 틀린 부분을 깨끗이 지우고 다시 쓰는 혜택을 누렸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은 손에 침을 발라서 글씨를 지우다 보면 어느새 공책에 구멍이 나기도 했다.

얼마나 많이 틀리고, 얼마나 많이 지웠으면 공책에 구멍이 생기고 찢어질까?

이것이 인생이다. 연필에 지우개가 있어야 하는 것이 인생이다. 잘못 쓰기도 하고 지우기도 하는 것이 인생이다.

왜냐하면 연필에 지우개가 달려 있다는 것은 잘못 쓸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기 때문이고, 또한 지우개가 함께 있다는 것은 우리가 실수투성이의 연약한 인간임을 증명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잘못 쓴 것은 지우개로 지우듯이 우리의 삶에서 잘못된 것들은 지우고 새로 시작하는 것이 정상적인 삶이다.

그러므로 개인이든 가정이든 지난날의 실패의 쓴잔이나 원한이나 미움이나 자신의 약점이나 신체적인 결함으로 인해 고통스러워하지 말고 마음의 지우개로 지우고 다시 시작한다면 새로운 인생의 출발점이 될 수 있다.

조회 수 :
2006
등록일 :
2017.05.14
09:49:24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472&act=trackback&key=92e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47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워라벨(work life balance) 관리자 2017-07-30 151
49 마음먹기 관리자 2017-07-23 296
48 자기체면과 성령 충만 관리자 2017-07-16 623
47 여름감기 관리자 2017-07-09 883
46 후회 관리자 2017-05-21 2051
» 연필과 지우개 관리자 2017-05-14 2006
44 편리함과 소중함 관리자 2017-05-07 1973
43 유능한 사람과 우수한 사람 관리자 2017-04-30 2199
42 소중한 만남 관리자 2017-04-23 2304
41 부활절 단상 관리자 2017-04-16 2221
40 행복한 전도자 관리자 2017-04-09 2745
39 천국의 법칙 관리자 2017-04-02 2817
38 기도가 큰 일이다. 관리자 2017-03-26 2885
37 사랑과 이해의 대상 관리자 2017-03-19 2844
36 엄마의 다름 관리자 2017-03-12 3264
35 작은 존재 [8] 관리자 2017-02-19 3279
34 창성창본 [8] 관리자 2017-02-12 3328
33 여 행 [8] 관리자 2017-02-05 3317
32 헬리콥터 부모와 등대부모 [12] 관리자 2017-01-29 3338
31 포 용 [8] 관리자 2016-12-11 3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