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여지(餘地)

일반적으로 농사를 지을 때 밭이나 논에 빈 공간을 남겨둔다.

그 공간으로 사람들이 다니면서 농사를 살피기도하고 힘들면 앉아서 쉬는 공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어떤 사람은 빈 공간이 없이 곡식을 빼곡하게 심거나 심지어 이미 만들어진 논두렁 밭두렁까지 자기 논과 밭으로 만들기 위해서 야금야금 치고 들어간다.

그러다가 나중에는 논두렁도 밭두렁도 없어지고 만다. 밭은 조금 넓어졌는데 여지(餘地)가 없어지게 된다.

그러면 결국 곡식이 심겨진 밭으로 통행할 수밖에 없고, 그 안에서 쉬다가 그만 심어놓은 채소나 곡식에 피해를 주고 만다.

사람에게도 마음의 여지가 필요하다.

같은 말을 해도 잘 받아들이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그냥 벽에서 공이 튕겨 나오듯 전혀 수용능력이 떨어지는 사람이 있다.

무엇 때문일까? 마음의 여지(餘地)가 없기 때문이다. 내 마음의 빈 자리가 부족하기 때문이다.

빈 자리가 있으면 상대의 말이나 행동이 조금 불편하더라도 그 자리에 머물게 할 수 있다.

그러나 내 안의 빈 자리, 상대가 편하게 들어올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하면 서로에게 불편하게 느낄 뿐이다.

그러나 마음의 여지가 있는 사람은 대하기가 편하다. 대화가 된다. 친구가 많다.

그래서 우리에게 마음의 여지가 필요하다.

조회 수 :
49
등록일 :
2017.11.26
12:22:44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551&act=trackback&key=a7e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55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꾸미는 사람과 가꾸는 사람 관리자 2017-12-10 2
53 넘어지는 법 관리자 2017-12-03 28
» 여지 관리자 2017-11-26 49
51 미사일 발사체 관리자 2017-11-12 122
50 워라벨(work life balance) 관리자 2017-07-30 476
49 마음먹기 관리자 2017-07-23 579
48 자기체면과 성령 충만 관리자 2017-07-16 859
47 여름감기 관리자 2017-07-09 1074
46 후회 관리자 2017-05-21 2262
45 연필과 지우개 관리자 2017-05-14 2189
44 편리함과 소중함 관리자 2017-05-07 2155
43 유능한 사람과 우수한 사람 관리자 2017-04-30 2377
42 소중한 만남 관리자 2017-04-23 2504
41 부활절 단상 관리자 2017-04-16 2382
40 행복한 전도자 관리자 2017-04-09 2896
39 천국의 법칙 관리자 2017-04-02 2973
38 기도가 큰 일이다. 관리자 2017-03-26 3063
37 사랑과 이해의 대상 관리자 2017-03-19 3017
36 엄마의 다름 관리자 2017-03-12 3453
35 작은 존재 [8] 관리자 2017-02-19 34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