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체격과 체력

몸집이 좋은 사람을 체격이 좋다고 하고 힘이 센 사람을 체력이 강하다고 말한다.

그런데 몸이 크다고 항상 체력이 좋은 것이 아님을 알 수 있다.

오히려 몸집은 작은데 강한 힘을 발산해 내는 사람이 많다.

교회도 마찬가지이다.

교회의 외형(교회당의 크기와 교인의 수)이 크다고 교회의 역할을 더하는 것이 아니다.

오히려 작은 교회들이 연합하여 지역사회와 선교사역에 크게 일하는 교회들이 많기 때문이다.

성도 개인도 마찬가지이다.

신앙의 연수나 직분이 그 사람의 영적인 크기를 말해주는 것이 아니다.

오히려 금방 신앙생활을 시작한 사람, 직분을 받기 전의 신자가 더 열심이고, 더 헌신적인 것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영적인 체격과 영적인 체력(영력)이 항상 비례하지는 않다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움을 느낄 때가 있다.

첫 사랑이 식어지고, 열정이 사라지고, 그러다가 형식적인 신앙인으로 전락할 수 있기 때문이다.

나의 현재의 신앙의 지수, 신앙의 성적표에 기록된 점수는 얼마나 될까?

 

조회 수 :
773
등록일 :
2018.02.25
12:21:52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647&act=trackback&key=a1e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64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 조금만 더 앞으로 관리자 2018-04-29 628
71 봄의 향연 관리자 2018-04-22 638
70 가치의 중심 관리자 2018-04-15 624
69 화평의 비결 관리자 2018-04-08 640
68 1%의 감사 관리자 2018-04-03 634
67 위대한 결정 관리자 2018-03-25 614
66 평범한 행복 관리자 2018-03-18 826
65 오늘 나는 관리자 2018-03-11 793
» 체격과 체력 관리자 2018-02-25 773
63 감사와 기적 관리자 2018-02-18 808
62 찾는 사람과 만드는 사람 관리자 2018-02-11 822
61 전화위복 관리자 2018-02-04 824
60 약한 나로 강하게 관리자 2018-01-28 832
59 큰 대(大) 관리자 2018-01-21 862
58 실수, 실패의날 관리자 2018-01-14 987
57 감동의 바이러스 관리자 2018-01-07 1019
56 일회용품 관리자 2017-12-31 1129
55 나눔의 계절 관리자 2017-12-17 1223
54 꾸미는 사람과 가꾸는 사람 관리자 2017-12-10 1350
53 넘어지는 법 관리자 2017-12-03 1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