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세상에는 많은 결정과 선택을 통해서 역사라고 하는 산물이 만들어진다.

한 사람이 태어나서 마지막 숨을 거두는 순간까지 결정과 선택이 그 사람의 인생역사를 이루게 된다.

의사와 환자가 만나서 치료하는 과정에도 많은 결정과 선택의 순간들이 있다.

어떤 처방을 할 것인가? 언제, 어떻게 수술을 할 것인가? 이런 결정들이 한 사람의 생명과 직결될 때가 많다.

법에 의해서 결정이 되지만 판사가 피고인을 두고 결정하는 것도 마찬가지이다. 심증은 가지만 증거가 부족해서 무죄를 선고하기도 하고 증거는 없지만 반성의 여지가 없어서 유죄를 선고하기도 한다.

그런 의미에서 사순절에 주님께서 겟세마네 동산에서 하신 결정은 정말 위대한 결정이었다.

마지막 십자가를 지느냐 지지 않느냐, 고난의 길을 가느냐 마느냐, 세상을 구원할 길을 택하느냐 당신이 살 수 있는 길을 택하느냐의 갈림길에서 주님은 어떤 결정을 하셨는가?

“아버지, 나의 원대로 마시옵고 아버지의 원대로 되기를 원하나이다.”

이 위대한 결정이 곧 갈보리 언덕위에 세 개의 십자가가 서게 했으며 대속의 은총이 그 십자가에서 흘리신 주님의 보혈로 말미암아 온 세상을 덮게 된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주님의 십자가 앞에서 날마다 어떤 결정을 하며 살아야 할까?

조회 수 :
141
등록일 :
2018.03.25
15:06:43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674&act=trackback&key=f7f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67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 봄의 향연 관리자 2018-04-22 19
70 가치의 중심 관리자 2018-04-15 40
69 화평의 비결 관리자 2018-04-08 80
68 1%의 감사 관리자 2018-04-03 115
» 위대한 결정 관리자 2018-03-25 141
66 평범한 행복 관리자 2018-03-18 292
65 오늘 나는 관리자 2018-03-11 274
64 체격과 체력 관리자 2018-02-25 263
63 감사와 기적 관리자 2018-02-18 296
62 찾는 사람과 만드는 사람 관리자 2018-02-11 350
61 전화위복 관리자 2018-02-04 357
60 약한 나로 강하게 관리자 2018-01-28 402
59 큰 대(大) 관리자 2018-01-21 457
58 실수, 실패의날 관리자 2018-01-14 580
57 감동의 바이러스 관리자 2018-01-07 642
56 일회용품 관리자 2017-12-31 772
55 나눔의 계절 관리자 2017-12-17 856
54 꾸미는 사람과 가꾸는 사람 관리자 2017-12-10 887
53 넘어지는 법 관리자 2017-12-03 890
52 여지 관리자 2017-11-26 8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