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회칼럼
  • 새신자소개
  • 교회앨범

연필과 지우개

초등(국민)학교 다닐 때 받아쓰기 시간만 되면 연필과 지우개가 서로 경쟁이라도 하듯이 쓰고 지우고를 반복하던 시절이 생각난다.

다행이 지우개가 있는 사람은 틀린 부분을 깨끗이 지우고 다시 쓰는 혜택을 누렸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은 손에 침을 발라서 글씨를 지우다 보면 어느새 공책에 구멍이 나기도 했다.

얼마나 많이 틀리고, 얼마나 많이 지웠으면 공책에 구멍이 생기고 찢어질까?

이것이 인생이다. 연필에 지우개가 있어야 하는 것이 인생이다. 잘못 쓰기도 하고 지우기도 하는 것이 인생이다.

왜냐하면 연필에 지우개가 달려 있다는 것은 잘못 쓸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기 때문이고, 또한 지우개가 함께 있다는 것은 우리가 실수투성이의 연약한 인간임을 증명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잘못 쓴 것은 지우개로 지우듯이 우리의 삶에서 잘못된 것들은 지우고 새로 시작하는 것이 정상적인 삶이다.

그러므로 개인이든 가정이든 지난날의 실패의 쓴잔이나 원한이나 미움이나 자신의 약점이나 신체적인 결함으로 인해 고통스러워하지 말고 마음의 지우개로 지우고 다시 시작한다면 새로운 인생의 출발점이 될 수 있다.

조회 수 :
2789
등록일 :
2017.05.14
09:49:24 (*.215.99.2)
엮인글 :
http://daeyangjeil.com/index.php?document_srl=917472&act=trackback&key=0b5
게시글 주소 :
http://daeyangjeil.com/91747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 체격과 체력 관리자 2018-02-25 557
63 감사와 기적 관리자 2018-02-18 600
62 찾는 사람과 만드는 사람 관리자 2018-02-11 645
61 전화위복 관리자 2018-02-04 635
60 약한 나로 강하게 관리자 2018-01-28 660
59 큰 대(大) 관리자 2018-01-21 713
58 실수, 실패의날 관리자 2018-01-14 811
57 감동의 바이러스 관리자 2018-01-07 850
56 일회용품 관리자 2017-12-31 985
55 나눔의 계절 관리자 2017-12-17 1067
54 꾸미는 사람과 가꾸는 사람 관리자 2017-12-10 1166
53 넘어지는 법 관리자 2017-12-03 1114
52 여지 관리자 2017-11-26 998
51 미사일 발사체 관리자 2017-11-12 1030
50 워라벨(work life balance) 관리자 2017-07-30 1133
49 마음먹기 관리자 2017-07-23 1161
48 자기체면과 성령 충만 관리자 2017-07-16 1578
47 여름감기 관리자 2017-07-09 1734
46 후회 관리자 2017-05-21 2915
» 연필과 지우개 관리자 2017-05-14 2789